서울 북서부에서 당일로 피크닉 갔다오기 좋은 파주 임진각, 평화누리



일산 킨텍스 전시회에 갔다가

볼게 없어서 

그냥 후다각 갔다온 #임진각, #평화누리 #피크닉 #소풍





지하철로 가면 경의선 문산역에서 내려 마을버스 058 타고 가면 될듯



자동차는 네비가 알려주는데로 그냥 가면되고...



자전거는 자전거도로 가는게 거리는 멀지만 안전해요

일단 파주 헤이리까지 오세요.


경로는 한강 자전거도로 기준으로

성산대교(북단) > 행주산성 > 신행주대교(북단) > 평화누리 자전거길 > 이산포(킨텍스 입구)

> 파주출판단지 > 헤이리 >


헤이리부터 문산, 임진각까지는 위험하지만 국도를 달려야 돼요





주차장 입구는 그야말로 헬


주차장 진입전 4-5개 차선이

주차장 진입을 위해 1개의 차선으로 줄어드니 


사고 주의



 주차요금은 종일 선불로

소형 2,000원 / 중형 3,000원 / 대형 5,000원



주차요금 내기 싫거나

주차 줄서기 싫으면

평화누리 캠핑장 공영주차장에 주차하고

걸어오면 되는데 여름에 걷기는 덥지요..





철도중단점 상징물


지금 경의선 철길는 여기가 끝이 아니고

민간인 통제구역 안쪽인

도라산역까지 연결되어있어요


언젠간 통일되면

도라산역 넘어 개성까지 갈 수 있겠죠? 





오래 전 부터 있던 미카 증기기관차


여기저기 녹이 많이 발생했네요


몇년에 한번씩은 다시 도장하겠죠?




중, 고딩때 쯤 

저 기차에 올라 사진 찍던 추억이...



초딩때도 저기에서 놀았을 텐데

그때는 카메라가 아주 귀해서

사진으로 남아 있지는 않네요





분단의 상징 이산가족 특별전





옛날 옛날....


"엄마, 아빠 어렸을때?"


아니죠?


"할머니, 할아버지 어렸을때?" 

쯤 되겠네요



KBS 이산가족 찾기를 

재현해 놓았네요





임진각 건물인데 


10년전에 왔을때는 

실내 전망대가 있었는데

어느새 식당으로 바뀌고 

전망대는 옥상만...





임진각 옥상 전망대에서 바라본 임진강 건너 도라산 방향





도라산 넘어에 통일촌과 판문점(JSA)이 있네요


임진강 넘어는 북한이 아니고

남한 땅이지만

민간인 통제구역으로

관광을 신청해서 버스타고 들어가야 해요





예전 경의선 철길을 따라 가봅니다.


철로 침목에는 경의선 

북한땅에 있는 역이름과 거리를 적어 놓았네요


거리를 보면 이렇게 가까운곳을 못가고 있어요







"철마는 달리고 싶다"


옛날 화보에 나오던...

 

비무장지대에 버려진 그 열차를

가져와서 전시해 놓았어요





민간인 통제선을 넘어가요


전에는 없던 곳인데

새로 생겼네요


너무 오랬만에 온듯



여기는 별도의 표를 끊고 들어가야되는데



돈 내고 들어가야되나

망설임도 잠시...


이미 손에는 BEAT 131까지 

같이 볼 수 있는 표가 들려 있네요






철길을 그대로 두고

데크와 유리로 복원해 놓았어요


유리는 투명했다가 불투명했다를 반복해요







끊어진 임진각 철교


교각에는 6.25때 총탄 자국이 선명하네요

 




자유의 다리





BEAT 131 출구




BEAT 131 입장권도 같이 구매했으니

들어가 볼까요?


입구는 소녀상 뒷편으로 내려가면 있어요





BEAT 131 입구


M15 대전차 지뢰를 싸뿐히 넘어 들어가요








내부는 뭐 별로 볼것이 없었던듯



오늘의 목적은 임진각 관광이 아닌


피크닉 이기 때문에


평화누리로 가봅니다.





평화누리에서 그늘막 설치가 가능한 장소예요


구역을 잘 보고 설치하세요




당연히 취사는 안돼요!


취사는 바로 옆에 있는 캠핑장을 예약하고 이용하세요





'카페안녕' 근처에 자리를 잡고

그늘막을 설치했어요



킨텍스 전시회 구경하고

임진각 구경했더니 피곤해서 

낮잠자는 힐링 타임...

 






평화누리 

바람의 언덕과 

음악의 언덕 

상징물들이죠







임진각 평화누리에 왔으니

연도 한번 날려봐야죠


잘 불던 바람이

연 날리려고 하니 잠잠해지고


...


연이 어느정도 올라가니 바람을 타서

얼레에 감긴 줄이 다 풀어 봤네요



평화누리 피크닉(소풍) 가실분 

돗자리나 그늘막 챙겨가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파주시 문산읍 마정리 1316 | 임진각 평화누리
도움말 Daum 지도

▲ 킨텍스에서 열린 2017 캠핑 & 피크닉 페어에 갔다 왔습니다.

올해 전시회 기간은 2017년 3월 16일 ~ 3월 19일까지 킨텍스 제2전시장 7, 8홀에서 열리고 있습니다.



▲ 사전 예매를 안 하고 정가로 표를 구입해서 입장합니다.



▲ 들어오면 바로 중앙에는 코베아가 자리 잡고 있네요

킨텍스 제2전시장은 자주 가는 곳인데 올 때마다 왜 2층에서 입장을 하자마자 에스컬레이터를 타고 1층으로 내려가게 설계를 했는지 모르겠습니다. 퇴장할 때도 다시 올라와야 하죠.

이렇게 전시회장을 한눈에 보고 동선을 짜서 이동하라는 뜻인지?



▲ 오른쪽 끝으로는 캠핑카들이 주로 전시되어 있습니다.



▲ 이건 쌍용 티볼리 지붕 위에 얻는 루프탑 텐트입니다.

하나 딱 사고 싶었는데 가격이 400만 원대라고 해서 뒤도 안 돌아 보고 나왔죠.



▲ 카니발을 개조해서 지붕에 팝업 텐트가 있는 차량입니다.



▲ 내부는 이렇게 총 4개의 의자를 서로 마주 보도록 배치해 놓았군요.

차량 2열에 있는 선루프 같은 구멍을 통해서 팝업 텐트 위로 올라갈 수 있습니다.



▲ 스타렉스 차량을 개조해서 캠핑카를 만들었습니다.

잘 때는 시트를 저렇게 눕히면 침대가 되는군요. 

차가 작다 보니 전용 캠핑카보다는 못하지만, 기본적인 싱크대와 수납공간은 마련되어 있습니다.



▲ 캠핑용 접이식 체어 종류도 여러 회사에서 많이 팔고 있습니다.

그런데 인터넷 가격과 현장 할인 가격의 차이가 거의 없는 제품도 있으니 잘 조회해 보고 사세요



▲ 단순한 캠핑에서 이제는 감성캠핑을 강조하는지 원목 선반도 있습니다.

캠핑하면서 이런 것 들고 다니는 사람이 있나 모르겠네요

캠핑을 가본 적이 없는 이라이더는 감성도 좋지만 이렇게 거의 이사 수준으로 짐을 싸서 갈 거면 집에 있지 왜 가나 하는 의문도 듭니다.



▲ 화목 난로도 용도별로 여러 모델을 전시해 놓았습니다. 겨울철에는 좋겠죠.



▲ 카메라 좀 쓴다는 사람들은 다 가지고 있다는 캡쳐프로입니다.

렌즈와 카메라를 끈에 거치할 수 있는 구조인데 가벼운 핸드폰이나 미러리스 사용자에게는 필요 없는 제품이죠.

작고 가벼운 걸 좋아하는 이라이더는 그림의 떡이죠.

물건을 사더라도 크고 무거우면 자주 안 쓰게 되고 그러다 보면 어느 순간 창고행으로 집안에 자리만 차지하고 있다가 봄맞이 청소 때 방출되는 악순환을 반복하죠.



▲ 소형 과도를 저렇게 커터 칼처럼 만든 제품도 있더군요. 포크 제품도 있어요

가격도 5천원으로 저렴하고 포크는 효용성을 모르겠으나 칼은 안 쓸 때는 별도의 칼집 없이 칼날을 안으로 넣으면 안전하니 하나쯤 구입해 두는 것도 좋을 듯합니다.



▲ 이 삼륜차의 정체가 뭘까요?

엔진까지 붙어 있던데 운전석 내부는 문을 못 열게 스카치테이프로 붙여 놓아서 구경도 못 했네요

캠핑 페어에서 보라는 건 안 보고 엉뚱한 것만 보고 있네요



▲ 캠핑가면 동영상도 찍어야죠.

흔들림 없는 동영상을 찍기 위한 짐벌도 팝니다.



▲ 이라이더는 자전거 블로그인데 자전거가 빠지면 안 되겠죠

여기 이상하게 전륜을 인라인 바퀴 5개를 원형으로 배치한 자전거가 있습니다.

왜 이렇게 만들었는지는 모르지만, 폴딩도 안되고 바퀴가 작아 고속주행 시 턱이라도 만나면 위험할 것 같네요



▲ 작년에 한참 보조 베터리 겸용 랜턴이 유행하더니 올해는 앞에 스마트까지 붙어서 가격만 올라갔네요. 역시나 감성 랜턴으로 팔고 있습니다.



▲ 랜턴에 방수는 기본이라고 이렇게 시연도 하고 있습니다.



▲ 가는 날이 장날이라고 하필 전시회장에 도착한 시간이 공무원노조총연맹 출범식과 겹쳐서 그 넓은 킨텍스 제2전시장이 있는 3번 게이트 야외 주차장이 저 멀리 끝까지 초만원 이였습니다. 사진 좌, 우, 뒤편으로도 엄청난 공간이 있는데 다 찼습니다. 버스만 해도 엄청 많죠.

게다가 유력한 대선후보들인 문재인, 심상정, 안희정, 안철수, 손학규 등도 참석한다는 기사를 봤는데 그래서 그런지 사람이 더 많았던 같습니다. 

옆 홀에서는 '코믹월드 서울 147' 행사가 진행 중이여서 제2전시장 앞 광장은 코스프레 행사도 겹쳐져 인원 초만원 사태. 킨텍스 행사 중 이렇게 많은 사람이 몰린 건 처음 본 것 같습니다.



▲ 관람 끝내고 4시 반쯤 나왔더니 야외주차장 초입 부분에는 그 많던 버스와 차들이 다 어디로 가고 없네요.

그래도 화면 저 멀리 있는 주차장과 오른쪽 주차장은 아직 차량이 많습니다.


캠핑을 좋아하는 사람들은 이 행사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시즌을 시작한다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