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3D 프린터에는 여러종류가 있지만 방송이나 신문에 나오는 프린터는 주로 FDM 방식의 보급형 프린터를 말합니다. 다른 방식은 일반인이나 소기업에서 구입하기에는 너무 고가이고 유지비용도 상당합니다.

 

FDM 방식이 특허도 만료되었고 구조도 간단하여 저렴하게 만들 수 있기는 하지만 언론에서는 마치 만능인것 처럼 과대포장이 너무 심합니다. 출력물을 한번도 보지 못한 경우 실제 출력한 것을 보게된다면 많이 실망할지도 모릅니다.

 

우리가 일반적으로 구입하는 대부분은 플라스틱 제품들은 금형으로 찍어내기에 표면이 반질반질하여 마감 상태가 좋지만 3D 프린터에서 막 나온 출력물은 계단현상이 발생하게 되죠.

이 상태로 사용 못할 것은 없지만 피규어나 프라모델 같은 품질을 원하면 후가공을 해야 합니다.

 

이런 후가공을 가르쳐 주는 워크샵이 용산 오픈크리에이터즈  스페이스에서 있어 참석해 보았습니다.

 

 

 

워크샵 제목은 "두번째 후가공 워크샵, 이번엔 포켓몬!"

 

 

▲ 오늘 후가공을 강의해주실 홍성규님입니다.

강사님은 공인(?)이니 얼굴을 공개했고 나머지 분들은 따로 허락을 받지 못해서 모자이크 처리합니다. 

전 일찍와서 이것 저것 구경 중입니다.

 

▲ 후가공을 저렇게 큰걸로 하나 해서 은근 걱정하고 있었는데 저 대형 포켓몬은 그냥 전시품이고 나눠준 작은 박스들을 열어보니 랜덤으로 오늘 후가공을 할 포켓몬 시리즈가 들어 있더군요.

 

 

▲ 제가 뽑은 박스에서 나오는 포켓몬은 이 공룡입니다.  검색해보니 "리아코" 라는 이름이더군요

프린트한 상태 그대로이니 아직 손과 턱 부분을 지지해주는 서포터가 붙어 있습니다.

 

 

▲ 서포터가 그렇게 많지 않아서 그냥 손으로 제거합니다.

복잡한 출력물은 롱로우즈로 서포터를 제거하면 됩니다.

 

 

▲ 이제 후가공 시작입니다. 백사포를 이용해서 열심히 사포질합니다.

시간이 많이 걸리는 작업이라 오늘 다하기 힘드니 한 부위만 직접적으로 하라고 해서 얼굴 부분만 열심히 사포질 합니다.

사포질 하다보니 왼쪽눈 뒤편과 움푹 파이네요. 프린트물 특성상 어쩔 수 없습니다. 일단 파인 부분은 나중에 페퍼로 바르기로 하고 다른 부분을 사포질 합니다.

 

어느정도 사포질이 끝나서 밑부분에 드릴로 구멍을 뚫고 꼬치용 막대기를 꽂아 도색할 준비를 합니다.

 

▲ 바로 도색을 하는 줄 알았는데 그게 아니군요.

1차 프라이머를 뿌리는 공정인데 먼저 시범을 보여줘서 잘 보고 각자 자기 포켓몬에 프라이머를 뿌립니다.

뿌리고 나니 흰 필라멘트로 출력된 포켓몬이 회색으로 변신합니다.

 

 

▲ 그리고 프라이머를 말리기 위해 건조기에 넣습니다.

건조를 위해서 물이 필요한 전자렌지는 안될것 같고 헤어드라이어나 오븐같은 걸로 건조 시켜야 되나 했는데 사진처럼 딱 좋은게 있더군요.

 

사진속의 저 건조기는 뭘까요? 

다들 알아보겠죠? 

네. 식기건조기 맞습니다. 이런 용도로도 쓸 수 있군요. 

 

 

▲ 1차 프라이머를 뿌른 상태 입니다.

흰색일 때는 몰랐는데 프라이머를 뿌리고 나니 사포질 한 머리 부분과 전혀 손을 대지 않은 다리 부분이 확연하게 차이가 납니다.

다시 분노의 사포질을 해야 합니다.

나중에 해도 되지만 사포질을 하기 전에 얼굴에 파인 부분부터 퍼티로 메꿔주기로 합니다.

 

 

▲ 퍼티와 경화제를 7:3 정도로 섞어서 얼굴의 파인부분에 얇게 발라줍니다.

 

 

▲ 그리고 다시 건조기행...

빨리 말라라!

그래야 다시 사포질 시작이다.

 

 

 

▲ 건조 완료 후 물을 적당히 뿌려 가면서 다시 사포질을 시작합니다.

사포질한 부분이 다시 흰색으로 바뀌는군요

 

열심히 사표질해서 어느 정도 만족할 만한 상태가 되어 2차로 프라이머를 뿌리고  다시 건조를 시킵니다.

그래도 맘에 안들면 맘에 들때까지 사포질을 하고  프라이머 뿌리는 작업을 무한반복하면 됩니다.

 

전 2차 까지만하고 바로 도색하기로 합니다.

 

 

▲ 어떤색으로 도색할까 고민하다가 주황색으로 도색하기로 합니다.

락카를 처음 써보다 보니 초기 분사를 바로 포켓몬에 해버려서 락카똥(?) 들이 많이 튀어서 망쳤습니다.

락카칠을 할때는 초기에 똥이 나올수 있으니 빈 공간에 분사를 하고 안정적으로 분사가 되는 시점에 손을  상하, 좌우로 움직여 멀리서 도색해야 합니다.

몇번 하다보니 나중에는 적응됐지만 초기에 이미 망쳐서 어쩔 수 없이 그냥 진행합니다.

 

 

▲ 짜잔~~   완성된 "리아코"를 책상에 올려놓고 찍어 봅니다.

하루가 지났는데도 아직 페인트 냄새가 나네요. 더 건조 시켜야겠습니다.

 

 

▲ 보너스 : 락카 도색위에 에나멜 도색 시험

참여하신 인원 전부 다 단색으로 락카를 이용해서 도색했는데 이 포켓몬만 라카로 분홍색 도색 후 에나멜 물감을 이용해서 붓으로 도색중입니다.

 

 

▲ 도색을 완료하고 건조중인 포켓몬입니다.

3가지 색으로 도색하니 이쁘기는 한데, 저보고 하라고 하면 워낙 색깔감각이 없어서 엉망이 될것 같습니다. 

 

 

3D PRINTER 출력물 후가공하는 방법 참 쉽죠?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kuen 2014.11.30 13: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프라이머는 레진대신 쓴건가요.
    어느회사 제품인지 궁금합니다.

    • 이라이더 2014.11.30 21: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사용한 프라이머는 "ZINC primer 냉간 아연 도금제" 였습니다.
      꼭 이 제품 아니여도 쉽게 구할 수 있는것 아무거나 사용해도 됩니다.

      그리고 프라이머와 레진은 다릅니다.
      프라이머는 본격적인 도색을 하기전에 밑도색 용도고요.

      레진은 경화제를 섞어 플라스틱으로 뼈대를 만들때 주로 사용하는데 여기서는 뼈대가 3D 프린터로 출력했으므로 사용안했고요 출력물을 수정해야할 부분은 퍼티만 사용했습니다.

  2. kuen 2014.12.01 04: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답변 감사합니다.
    프라이머가 서페이스 같은 건가여?
    저는 아트 토이를 하는 사람인데 사포질 한다음에
    서페이스를 바르고 도색을 합니다. 그리고 슈퍼클리어를 발라 줍니다.

    놀러와 주시면 영광입니다.
    https://www.facebook.com/boxboxlab

    홈페이지
    http://www.boxfacelab.com

    페이스북 페이지
    *Facebook: https://www.facebook.com/boxfacelab

    • 이라이더 2014.12.01 10: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홈페이지와 페이스북 잘봤습니다. 완전 고수께서 초보에서 과한 질문입니다.

      더 궁금하신게 있으면 프라모델 관련 카페나 오픈크리에이터즈 카페(http://cafe.naver.com/makerfac)에 글 남겨주시면 현업에서 뛰고 있거나 취미로 하시는 다른 고수분들이 답변을 해주지 않을까 합니다.
      (특정 카페 홍보하려고 하는게 아니라 제가 업이나 취미로 하는게 아니다 보니 아는 곳이 거기밖에 없어서 그럽니다)

      본업도 아니고 취미도 아니고 단순히 플라스틱 후가공(사포질, 도색 등)을 어떻게 하는지 너무 궁금해서 강의와 실습만 해본거라 많은 지식이 없습니다만 질문하신 프라이머와 서페이서에 대해서 간략히 설명드리면

      프라이머는 재료에 도료가 잘 붙게하는 접착제 정도로 보면 되고
      서페이서는 프라이머 + 표면정리(사포질한 효과) 기능이 합쳐진 것입니다.

      엄밀하게 따지면 다르겠지만 본문에서는 프라이머로 써놓은걸 서페이서로 읽어도 됩니다.
      프라이머를 뿌려 표면상태를 확인후 다시 사포질을 했기 때문에
      프라이머와 서페이서 같은 의미로 쓰였고 두 용어를 특별히 구별해서 사용하지 않았습니다.

  3. woozzoo 2016.02.23 17: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포질 하시는데 너무 고생이 심하셨겠어요. 완전 노가다인거.... 저도 해봐서 알거든요.

    요즘에는 뽀샤시라는 표면처리기가 나왔드라고요.. 사포질 노가다를 단번에 해치우는.. 표면처리하는데 단 2분도 안걸리드라구요

    궁금하시다면 여기 한번 보세요

    http://cafe.naver.com/3daprint/199

    www.kobo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