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격적인 여름 휴가철로 접어들었으나 올해는 바쁜 일덕분에 주말 외출외에는 따로 휴가를 즐길 수 없어 아쉽던 차에 6월에 처음 방문해서 아주 맛있던 기억으로 남아있는 제주아방을 다시 찾기로 했습니다.

 

아이때문에 집에서 고기를 구워먹기가 아무래도 번거롭고 밖에서 먹는 그 맛을 느끼기는 어렵고...

34도를 육박하는 낮기온에 저녁시간이 되어도 더위가 가라앉지는 않았으나 간혹 부는 바람과 불광천을 떼지어 날아다니는 잠자리를 보면서 덥다덥다 하는 여름도 금세 지나가버릴거 같은 느낌도 있었습니다.

 

요새 얼마간 비로 지난번보다는 조금은 깨끗해진 응암역 불광천...그 뒤로 불광천이 보이는 곳에서 삼겹살(오겹살)과 함께하는 저녁은 식사는 즐기지 못하는 휴가의 아쉬움도 잊게 해줄만 합니다.

 

 

 

 

 

 

오겹살 2인분에 한라산 1병...

생수와 함께 기본으로 나오는 상추와 파절임, 그리고 깻잎지와 청국장, 김치 그리고 불판에 올려지는 멸치젓갈... 요즘 폭염으로 나오는 상추의 양은 좀 적었으나 깻잎지가 있고 대파김치와 배추김치에 싸먹으면 더욱 맛이나 상추 리필은 하지 않았습니다.

 

 

고기는 초벌을 해서 나오므로 구워지는데 그리 시간이 오래 걸리지도 않고 어느 정도 익으면 직원분이 와서 다 잘라서 세팅해줍니다. 아기의자도 있어서 편하게 앉아 잘라진 고기를 너무도 잘 먹어서 지난번처럼 2분으로는 부족해서 다시 1인분 추가...

 

 

불판 가운데에 액체(물인듯)를 뿌리더니 남아있는 고기의 잔재를 모두 닦아내고 다시 깨끗해진 불판을 만들어 줍니다. 물론 직원분이...여긴 직원분들이 참 친절하다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부르기도 편하고 알아서 모두 다 해주는 느낌~!...

 

 

 

추가로 나온 1인분의 고기와 알아서 리필되어 나온 김치...

두툼한 오겹살은 비계와 껍질부분도 고소함이 풍겨져 나와 정말 맛있었습니다. 대파김치와 곁들여 먹는 맛이 특히나 일품~~~!!!

 

 

지난번에는 맛보지 못한 볶음밥을 시켰습니다.

고기를 먹고 배는 부른데도 볶음밥이 들어갈 배는 항상 남아있죠.ㅎㅎㅎ

 

지난번에도 느꼈지만 한라산은 그 맛이 참 깔끔합니다. 소주는 때때로 특유의 향과 맛으로 머리가 아플때가 있는데 이번에도 한라산에선 그런 맛은 전혀 없이 참 깔끔한 맛이다~를 느끼게 해주었습니다.

물론 참이슬보다는 도수가 조금 높아 둘이서 1병을 마셨는데도 은근 취한다는~~~

 

고기 3인분에 한라산과 볶음밥을 즐기면 4만원이 약간 넘는 돈을 지출해야하지만...

한여름 불광천변에서 제주 고기와 한라산의 맛을 즐길 수 있으니 나중에 아이와 함께 또 한번 오리라 생각되는 곳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은평구 응암동 112-24 1,2층 | 종로제주아방 응암직영점
도움말 Daum 지도
  1. 은동 2022.04.07 21:09

    오! 정말 맛있을거 같아요!
    여친이랑 가보려구요!!
    메모~ 메모~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이라이더 2022.05.28 11:03 신고

      제주아방은 코로나 여파를 이기지 못하고 영업종료하여 아쉽습니다.

      혹시 헛걸음 하실까봐 댓글 달아 드립니다.

입맛없는 여름...연일 주말만 되면 내리는 장맛비...

마침 은평 롯데몰 3시간 무료주차권이 있다는 생각이 스치면서 점심은 롯데몰 은평점 오뎅식당을 한번 가보자 생각하고 부랴부랴 길을 나섰습니다.

 

작년에 롯데몰 은평점 오픈하고 한번 다녀온 적이 있는데 일단 지상 5층부터 9층으로 구성된 어마어마한 주차공간에 놀랐던 적이 있습니다. 보통은 지하로 들어가기 마련인데 한층만 해도 엄청난 공간을 무려 5층이나 주차공간으로 해놨으니 일단 주차의 어려움은 없겠다 싶었으나 나올때 주차요금을 보고선 깜짝 놀라 별 목적없이 그냥 들러기는 무리가 있겠다는 생각을 했네요...

그 엄청난 주차공간도 오후 2시경(나올때쯤)이 되니 1층까지 늘어선 주차대기차량~~~

 

넓은 공간에 아이가 맘놓고 다녀도 좋고 교보문고, 토이저러스, 하이마트, 롯데마트 등등 가족쇼핑으론 더할 나위없이 좋은데다 유아휴게실이 잘 되어 있고 협소하지만 아이들이 잠깐씩 놀 수 있는 공간도 곳곳에 있어서 멀지 않다면 아이를 데리고 들르기 참 좋은 곳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물론 지름신과 함께라면 후회가 마구마구 밀려오겠죵...

 

 

올해 초 의정부에 있는 오뎅식당 본점에서 식사를 한적이 있습니다.

그때도 다행히 본격적인 식사시간 전이라 대기없이 대가족이 둘러앉아 원조 부대찌게를 먹었는데...

그 맛이 너무도 좋아 나오는길에 포장까지 해왔던 기억~~~

롯데몰 은평점 오뎅식당도 세팅된 반찬은 본점과 같은것 같네요.

저 볶은 김치맛은 일품입니다. 진짜 시골집에서 막 내온 김치향까지~~~

 

 

육수를 붓고 "뚜껑은 열지 마세요~!라는 말은 없었으나 왠지 열면 안될것 같은 느낌...

하지만 사진 한장을 위해 다시 열어본 냄비는 의외로 육수가 맑아서 새삼 신기합니다.

 

 

두부도 너무 야들~~~들어있는 소고기 양도 많은편...

햄도 여러가지...추가로 시킨 라면은 꼬들꼬들...곁들여진 파도 향을 돋궜겠죵...^^

 

 

 

세살인 꼬맹이는 대충 밥을 덜어 반찬으로 나온 오뎅과 밥을 주려했는데 아기메뉴가 별도로 있습니다.

나오면서 보니 메뉴로 포함된지 얼마안된듯한...

우동과 스팸김밥 그리고 샐러드와 단무지...사진엔 빠져있지만 제법 큰용량의 뽀로로주스까지...

5천원인데 뭐 그리 아깝다는 생각은 들지 않았고 우동을 좋아하는 아이라 거의 국물까지 다 해치우고 스팸김밥은 몇개 얻어먹었습니다.

 

 

 

 

맛은 의정부 오뎅식당 본점 맛과 똑같다고 생각되었습니다.

지난번엔 대가족이 먹어서 그랬는지 아니면 추가로 시킨 사리의 종류가 많아서인지 양이 굉장하다고 느꼈었는데 이번은 그만큼은 아니었으나 딱 적당한 양이었습니다. 소세지가 더 많이 들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든건 욕심일까요? ㅎㅎ

 

나오는 길에 보니 건너편 만석장엔 대기줄이 어마어마하던데 다음번엔 그곳에서 점심을 기약하고 미처 못한 쇼핑과 아이와의 즐거운 시간으로 주말 반나절을 보냈습니다.

 

입맛 없는 여름~롯데몰 은평점에서 의정부 오뎅식당 부대찌게를 즐겨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