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오미 보조배터리 리뷰에서 나중에 초기 DIY 배터리 뱅크와 비교한다고 한지가 벌써 한달 전인데 늦게나마 올립니다. (이전 포스팅에서도 언급했지만 배터리뱅크와 보조배터리는 동일한 뜻으로 쓰였습니다. 다만 필자인 이라이더는 초창기부터 사용한 배터리뱅크라는 용어가 더 익숙하고 맞는 표현이라 생각합니다.)



샤오미 보조배터리를 열어보지도 않고 내부모습이라고 포스팅하기는 민망하지만 내부 구조야 다 동일하니까.

샤오미는 분해하지 않고 이전부터 가지고 있던 배터리 뱅크 4셀 제품과 비교해보도록 해겠습니다.







 다행히 포스팅을 하면서 샤오미 보조배터리 상품 설명을 보니 내부 구조 전개도 사진이 있어 올려봅니다.  밑의 사진 보면 DIY 제품과 동일한 구성이라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앞에 있는 은색 제품이 샤오미 제품이고 검정색 제품이 중국산 묻지마 DIY 제품입니다.


두 제품을 나란히 놓고 분해하기 쉬운 DIY 배터리 뱅크는 뚜껑을 열어 두었는데 뒤쪽에 있다보니 크기가 샤오미 제품과 별차이 없어 보입니다만 길이가 좀 더 깁니다.

(둘 다 중국산이기는 하지만 편의상 샤오미와 중국산 DIY로 구별해서 부르겠습니다.)





 중국산을 앞에 다 놓고 찍으니 길이 차이가 보이시나요?

샤오미 제품 샤양은 대부분 알겠지만 간략히 설명하면 10,400mAh / 3.6V (37.44Wh) 제품입니다.

입력 5V 2A / 출력 5.1V 2.1A 입니다. 더 이상의 상세 스펙은 알 수 없어서 생략 합니다.

대륙의 실수라고 할 정도로 알루미늄 케이스에 엄청 좋아 보이죠!



이번엔 검정색 중국산 묻지마 제품으로 2011년 7월 구입한(무려 3년 9개월 전) DIY 케이스 입니다.

이 케이스는 DIY 용이라 배터리 부분이 스프링으로 되어 있어 공간 활용도 면에서는 좋지 않지만 18650 배터리가 보호회로가 있는 제품은 메이커에 따라서 길이가 다 다르다보니 범용으로 쓸 수 있도록 좀더 길게 제작된 것 같습니다. 

원래 18650 리듐이온 전지를 병렬로 4개를 연결 할 수 있는 범용 케이스에 회로는 입력 5V 0.5A / 출력 5V 1A / 입력포트 2개, 출력포트 1개, 후레쉬용 LED(약함 불빛), 배터리 잔량체크 스위치 및 LED, 전원 ON/OFF 스위치 정도 있습니다.

LG화학의 18650 리듐이온 2,500 mAh * 4개 (10,000 mAh)를 탑재 했습니다. (한마디로 샤오미와 거의 동일합니다.)

다만 입출력 부분에 해당하는 회로가 이 제품이 나왔을 때는 2A 를 지원하는 기기가 아이패드 같은 테블릿 밖에 없었기 때문에 1A 만 지원 합니다 (아 물론 2-3년 전에 출시된 이 제품은 성능업되어 출력 2A 를 지원하지만 제가 가지고 있는 것은 이전 모델입니다.) 


고로 이 두 제품은 케이스와 크기만 빼고 성능은 비슷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약 4년 전에 나온 제품과 나온지 얼마 안된 제품의 기술 수준이 별 차이 없는거죠.

뭐 당연한 얘기지만 배터리뱅크에 특별한 기술이 필요한건 아니거든요.

단지 배터리 가격이 좀더 저렴해졌다는 것 빼고는 발전 했다고 볼 수가 없네요.




 사실 사진상의 DIY 제품은 저의 용도에 맞게 약간의 튜닝이 되어 있습니다.

윗글에서 사진을 자세히 보신 분은 DIY 케이스 스펙 설명할 때 18650 리듐이온 4P (병렬 4개) 이라고 적은게 이상하다고 생각했겠죠?  아무리 봐도 LG화학의 18650 리듐전지는 3개가 들어가 있으니 말이죠!


튜닝은 리듐 전지가 전부 보호회로가 내장되어 있지 않은 모델이라 과충전, 과방전시 폭발 위험이 있습니다.  

그래서 배터리 보호 회로인 PCM 을 셀별로 한 개씩 넣어 독립적으로 충방전이 되도록 구성 되어 있고 배터리가 들어가야 할 한자리에 DC-DC 컨버터를 넣어서 출력 전압을 원하는 대로 조정해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주로 5V로 출력에 맞춰서 겨울에 면상 발열체를 이용한 온열 제품을 쓰거나 12V 에 맞춰서 차량용 제품들을 사용하기 위한 용도죠.


이 정도까지 설명하니 DIY 제품이 샤오미 배터리 뱅크에 비해 투박해 보여도 성능은 더 좋아 보이죠?





4셀 짜리 보조 배터리는 봤으니 요즘 흔히 보이는 1셀 짜리 제품은 어떨까요?


마침 2013년에 X마트에서 구입하자 마자 분해해서 찍어 놓은 사진이 있어서 올려 봅니다.

이 제품은 배터리로 삼성SDI 18650 2,600mAh / 3.6V (제품 케이스에는 공칭전압 3.7V 라고 표기는 해놓았으나 메이커마다 표기법이 조금 다를 수 있으니 그냥 무시해기로 합니다.) 제품이 들어가 있네요.


회로는 5V/1A 입출력 한 pcb 회로에서 지원하죠. 저 회로만 구해 볼려고 했는데 도저히 못 찾겠더군요


이 제품도 초창기 모델이라 그런지 스마트폰 충전시 모델별 특성을 많이 타서 제가 가지고 있는 스마트폰은 1A가 아닌 거의 200mA 정도로 충전이 되서 사용해보지도 못하고 창고행 됐고 그 이후에 나온 1셀 짜리 제품이 잘 되서 그것을 쓰고 있습니다.




이렇게 4셀 1셀 까지 봤는데 제품의 성능만 놓고 보면 별차이 없는데 역시나 케이스 질에서 많은 차이가 발생하니 역시 샤오미에 손이 더 가기는 하네요.


제가 사용하는 스마트 기기들은 거의 대부분 배터리 교환이 가능하여 평소 배터리뱅크로 충전할 일이 거의 없어서 휴대하지는 않고 장거리 여행 갈 때만 사용하고 그것도 스마트폰을 바로 충전하지 않고 배터리 충전 케이스를 이용해서 충전하기에 스마트폰은 항상 케이블 없이 깔끔한 상태죠.


하지만 아이폰이라면 배터리 뱅크와 충전 케이블로 지저분해지는걸 감수하고서라도 배터리 뱅크는 필수 아이템이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그중에 색상도 아이폰과 깔 맞춤인 샤오미 보조배터리의 선택은 고민할 필요가 없겠죠.


하지만 이 제품을 들고 다니려면 팔 힘을 좀 키워야 할겁니다. 리듐인산철에 비하면 가벼운 리듐이온이지만  4셀이라 상당히 무겁거든요.






2015/03/14 - [IT 따라가기] - 샤오미 보조배터리 10,400mAh (배터리뱅크)로 베가 시크릿노트 충전 전류 측정






흔히들 대륙의 실수라고 부르는 사오미 보조배터리 (배터리뱅크 : battery bank 라고도 부르는데 이라이더 블로그에서는 두가지 용어를 혼용해서 쓰고 있습니다.) 10,400mAh 제품을 구입하게 되어서 충전 전류가 제대로 나오나 베가 시크릿노트 배터리 거치대를 이용해서 충전해봤습니다.


샤오미 보조배터리 리뷰는 시간이 되면 제가 가지고 있는 초장기 중국산 리듐이온 18650 병렬 4셀 배터리뱅크와 요즘 많이 나오는 18650 리듐이온 1셀짜리 보조 배터리와 함께 같이 별도로 소개 하도록 하죠.

 

 

 

주의사항

 

1. 스마트폰, 테블릿 처럼 충전 연결시점에 충전할 전류를 계산하는 제품들은 닥터챠저와 직접 연결시 정품 충전기, 케이블이라도 그때 그때 연결 상태에 따라 정상적인 전류로 충전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은 모델에 따라 계산 방식이 다릅니다.)

 

2. 정확한 측정을 원하는 분가격이 좀 비싸지만 usb detector (http://erider.co.kr/75) 는 구입하세요

 





 충전 전류와 전압을 측정할 챠져닥터(charger doctor) 입니다. 

무부하(아무것도 연결되지 않은 상태)에서 0.00A 가 출력되고 있습니다.

(오차율이 있으니 간혹 0.01A가 출력될 수 있습니다)



차져닥터는 제가 별도로 포스팅 했으니 아래 링크를 보시고 필요하신분은 연락 (카톡아이디 erider / 응 팔오09 오삼92 로 문자주세요: 모르는 번호는 전화 안 받으니 먼저 문자주세요. / 연락처는 향후 변경되더라도 블로그 공지사항에 있습니다.) 주시면 분양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분양가는 5,000원 + 택배비 입니다 (편의점 택배비 수도권 2,600원, 타지역 3,100원, 도서산간지역은 택배비 모르니 별도 문의해주세요)

오후3시 이전까지 확인시 당일 발송해 드립니다.




2015/01/28 - [IT 따라가기] - 스마트폰 충전할때 충전전류가 궁금하다면 USB Charger Doctor 를 사용해보자






 베가 시크릿노트 배터리 거치대로 충전하고 있는 모습입니다. 


케이블은 샤오미 보조배터리에 들어있던 정품 케이블을 이용하여 1.24A 로 충전 되고 있군요.


받자마자 급하게 찍은것이라 다른 배터리나 핸드폰은 아직 확인을 못해봤습니다. 

오차율 전압 1% 이하, 전류 2% 이하라고 하니 감안해서 보세요




 전압은 무부하시 5.10V 로 출력되네요

챠져닥터는 전압을 나타내는 V 가 소문자로 나오는 것도 있고 대문자로 나오는 것도 있는것 같습니다.





배터리를 연결하니 4.96V 로  0.14V 만큼 전압강하가 발생하여 거의 5V 에 근사하게 출력이 되네요.

보조배터리 용량도 10A 이니 넉넉하고 usb 출력 전류도 넉넉하고 그래서 대륙의 실수라고 부르나 봅니다.


분해해보지는 않았지만 캔타입의 18650 2500mA 리듐이온 배터리 4개를 병렬연결 한것 같습니다.

딱 그렇게 연결한 초창기 배터리뱅크를 제가가 가지고 있거든요. 12V 출력을 위해 3셀만 쓰고 그 공간에 DC-DC 컨버터를 달았지만요. 이 부분은 18650 리듐 전지와 함께 다음 포스팅에 다른 배터리뱅크와 같이 소개하도록 하겠습니다.






2015/04/29 - [IT 따라가기] - 샤오미 보조배터리 10400 과 중국산 DIY 보조배터리 내부 모습







DDP 살림터에 전시되어 있는 좀 특이한 탈 것이 트라이비키(triviki) 가 있어 소개합니다.


사실 저런 형태는 이전에도 많이 있었습니다. 몇해 전 놀러간 남이섬에도 전기 자전거라고 하면서 대여하고 있었죠.  다만 배터리가 리듐계열로 작고 가벼워졌고 모터도 믿을 수 있는 중국 8FUN (브랜드인 8FUN 과 회사명인 바팡 Bafang 을 구별해서 썼으나 2014년 8월부터 바팡으로 브랜드를 통일해서 바팡으로 써야되나 한국에서는 8FUN 으로 많이 알려져있어 8FUN으로 작성했습니다.  정식회사명은 쑤저우 바팡 전기과학기술 유한공사 Suzhou Bafang Electric Motor Science Technology Co., LTD 입니다. 홈페이지 http://www.szbaf.com) 으로 바뀐것 정도이죠.


인간의 동력(인력)으로 이동할 수 있는 페달 같은게 전혀 없으니 자전거라고 부를 수 없고 바퀴가 세개이니 그냥 트라이 바이크, 줄여서 트라이크 로 분류하는게 맞겠네요.

(참고 : 바이크 bike 는 자전거가 될 수도 있고 오토바이, 모터사이클이 될 수도 있습니다)


3바퀴라 제품명에 tri 를 넣었고 홈페이지를 보니 ESV 라는 용어로 제품을 설명하고 있군요. 영어로 ESV 라고 써 놓으니 뭔가 엄청 있어 보인다고요. 원뜻을 알고 보면 별거 없습니다. ESV(Electric Standup Vehicle) 전기로 서서 타는 물건이란 뜻이네요. 고로 안장이 없습니다.




▲ 전시된 제품은 검정색빨강색 두 종류가 있지만 판매는 거기에 흰색까지 해서 3종류 입니다.

홈피 갤러리에는 노란색도 있기는 하지만 판매하는 것 같지는 않습니다.




▲ 정면에서 봐도 빨강색이 더 강렬하고 예쁘네요.




▲ 측면에서 봤을 때 검정색이 휠과 핸들 부분만 빼고 검정색으로 통일되어 고급스럽기는 합니다.




▲ 빨강색 측면 모습입니다.

전륜에 허브모터를 사용했고 전륜 서스펜션은 마치 버디(birdy) 자전거의 전륜 서스펜션을 연상 시키네요.

차이라면 버디의 전륜은 폴딩시 뒤쪽으로 접힌다는것~~~


브레이크는 3바퀴에 유압 디스크 브레이크를 채택하고 있는데 이건 3바퀴라 후륜 브레이크 레버 하나로 2개의 유압 브레이킹을 해야 하는데 좌우 균일하게 브레이킹이 될지 모르겠네요. 아무튼 나중 유압 블린딩 하려면 고생좀 할 수도 있겠지만 AS 해주겠죠





▲ 뒤쪽에서 사람이 타고 내리기 쉽도록 되어 있습니다. 모양은 영화 벤허에 나오는 로마시대 말이 끄는 전차와 거의 흡사하네요.

탑승했을 때 뒷바퀴 휠로 사이로 발이나 물건이 끼이면 사고가 발생할 수도 있으니 각별히 주의가 필요해 보이는데 저 부분을 막는게 어떨까 싶네요




▲ 핸들 부분으로 밑부분을 접을 수 있도록 되어 있고 높이 조절도 가능합니다.

오른쪽에는 모터 조작을 위한 엄지 스로틀이 있고 왼쪽에는 속도와 주행거리, 베터리 상태 등을 볼 수 있는 KM5S-LCD 가 있네요. 




▲ 전시장에는 홈페이지 주소(www.triviki.kr) 와 연락처, 가격(400만원에 VAT 별도) 도 안내하고 있네요부가세 포함하면 440만원으로 세그웨이에 비하면 싸다고 할 수 있지만 다른 것과 비교하면 결코 싼 금액은 아니군요.




홈페이지에 공개된 중요한 제원만 적어보면


 중량

 28kg

 모터

 8FUN 350W BLDC Hub-motor

 브레이크 시스템

 유압 디스크 브레이크

 배터리

 Samsung SDI Li-ion 36V 11Ah  또는 14.5Ah

 충전시간

 14.5h 3시간 30

 최고속도

 25km/H (법정 제한)

 한번 충전시 거리

 30km (14.5Ah 배터리, 70kg 운전자 탑승시)


 

홈페이지 설명 중 한번 충전시 거리 등 허위 과장 안하고 상당히 솔직하게 적고 있기는 한데 딱 하나가 너무 너무 걸립니다.



▲ 모터 내부에는 감속 기어와 단방향 클러치가 탑재되어 있어 등판 능력에 있어서도 탁월한 성능 (25도 경사)을 보여줍니다.”


그냥 딱 봐도 전혀 신뢰할 수 없는 숫자 등판 능력 25 아무리 감속 기어가 있다고 해도 8 350W허브모터로 등판능력이 25도가 나오다는 것은 완전 입니다.


경사도 25% ( 14도 입니다 ) 라고 표시했으면 어느 정도 수궁됩니다만 업체의 오타였을 거라고 생각해봅니다.




혹시 경사도가 궁금하다면 제가 예전에 서울 종로구 부암동 경사를 측정해 놓은 글이 있으니 참고하세요.

http://www.erider.co.kr/33

  

부암동 AW컨벤션센터(: 하림각) 앞 골목길이 그래도 꽤 경사가 높은 곳인데 도로 중앙 최고 경사각이 19 밖에 안됨에도 50cc 스쿠터가 멈췄다가 출발 조차 못합니다.  



혹시 25도 오를 수도 있지 않냐 하는 분도 있을 것 같아 제가 아는 등판능력에 대해서 몇자 더 적자면 등판능력은 평지에서 탄력을 받은 상태에서 경사면을 올라가는게 아닙니다.


경사지에서 정지한 상태에서 출발하여 첫번째 지점을 통과할 때 속도보다 탄력이 붙은 두번째 지점을 통과할 때 속도가 같거나 높아야 됩니다.  오히려 속도가 떨어진다면 그건 등판했다고 보지 않습니다.


8 350W 허브로는 25도에서 출발조차 하기 힘들 것 같은데요. 물론 사람이 안 타거나 가벼운 어린이가 탄다면 가능할 수도 있습니다.


이 부분은 업체측에서 글을 수정하거나 동영상 같은 확실한 증거를 제시해주던가 해야 할 것 같습니다.

 




2015/02/05 - [사물 여행] - [사물여행] 나무로 만든 입체적인 장식품,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DDP) 살림터2


2015/02/03 - [사물 여행] - [사물여행] 대나무로 만든 전자제품, 장식품_동대문 디자인 플라자(DDP) 살림터


  1. 임진욱 2015.04.27 10:08

    감사합니다 25%로 수정하겠습니다

    • 이라이더 2015.04.27 18:12 신고

      업체 관계자이시라면 확인 후 정확한것으로 수정해주세요

      그렇데 어떻게 알고 유명한지도 않는 제 블로그까지 오셨는지 궁금하네요?

+ Recent posts